한국적 서양화의 거장 이만익 LEE MAN IK

 

 

 

PROFILE0 |0 ARTIST'S0INTERVIEW 0| 0STATEMENT0|0 GALLERY0 | 0ARTICLES 0 |0REVIEW0|0 PRINTS |0BOARD0|0KOREAN0|0ENGLISH0|0FRENCH0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MKCollection 엠케이컬렉션 이만익미술연구소ㅋ00

www.mkcollection.co.kr 000

TT 02 542 7576 000

 

 

 

LEE MAN IK

 

ARTIST'S0 GALLERY

 

 

 

 

 

한국 정서의 원류 - Korean Spirit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"너네 엄마 무서워"…논산 여교사 정체는 '양호선생님', SMS 베일 벗어

        










(출처='스타트뉴스' 네이버TV 캡처)










이른바 '논산 여교사' 파문이 문자메시지 내용 공개로 새 국면을 맞은 모양새다.




12일 스타트뉴스 보도에 따르면 제자와 부적절한 관계를 맺은 논산 모 고등학교 여교사의 문자메시지가 공개됐다. 해당 문자에는 "너는 나랑 있던 거 사실이라고 했느냐" "너네 엄마 무섭다"라는 등 불륜 관계를 암시하는 내용이 포함돼 파문을 일으키고 있다. 특히 논산 여교사와 문자메시지를 주고받은 제자 A군은 "우리 엄마는 나 술 취했을 때 내 핸드폰 다 봐서 안다"라고 덧붙이기도 했다.




논산 여교사가 해당 학교 보건교사였던 것으로도 파악됐다. 관련해 학교 관계자는 "보건선생님이다 보니 아이를 따뜻하게 대해준 것 같다"라고 설명했다. 다만 논산 여교사 스캔들을 완강히 부인해 온 학교 측은 사실상 의혹을 덮으려 했다는 비판에서 자유로울 수 없게 됐다. 가톨릭 재단이 운영하는 학교인 만큼 성 스캔들을 무마하려 했다는 의혹도 불거진다.




한편 '논산 여교사' 논란은 지난 11일 해당 교사의 남편의 폭로로 제기됐다. 그에 따르면 여교사 A씨는 고등학교 3학년 학생 두 명과 각각 성관계를 가진 것으로 전해진다.









http://www.etoday.co.kr/news/section/newsview.php?idxno=1686443#csidx7cb0d3ec92bfc89849113318afdb9f3



-답글달기   -추천하기     -목록보기  -사진등록
제목: "너네 엄마 무서워"…논산 여교사 정체는 '양호선생님', SMS 베일 벗어


사진가: 우희예

등록일: 2020-02-07 00:30
조회수: 84 / 추천수: 28


△ 이전사진

북에 보낸 귤이 뭐? 한번 따져봅시다.
▽ 다음사진

노량진 수산시장 연간 임대료.jpg
  ~의견을 남겨주세요.
남겨주신 의견은 우희예님에게 큰 보탬이 됩니다.

 
  이름(별명)  비밀번호   
Copyright 1999-2021 Zeroboard / skin by DQ'Style 

 
 
 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WWW.MANIKLEE.COM@Copyrights All Rights Reserved.